언론보도

We make policy in Korea


조회 8

부정행위 예측해 사전 차단
사회갈등 파악해 정책 활용
경제적효과 최대 ‘7223조원’

도출결과 설명 불가 ‘한계’
구속력 인정 여부도 숙제

http://www.koit.co.kr/news/articleView.html?idxno=98484

조회 6

[박진기의 한반도 테라포밍] 서훈·박지원 등 국가반역행위 조사하라


서훈의 종북 행적은 이루 다 말할 수 없으면 북한군에 의한 해수부 공무원 피살 사건 은폐를 주도하였고, 박지원은 재직 시절 선거에  개입하였을뿐만 아니라 퇴직하자마자 국가정보원직원법을 정면으로 위반하면서 국정 혼란을 야기하고 있다. 그런 그들에게 충성했던 국가정보기관의 직원들, 정보기관 요원들은 국가안보의 최전방에서 소리 없는 전쟁을 수행하고 있는 전사이자 투사들이어야 한다. 지금 국정원 직원들에게 국가안보를 위해 목숨을 초개(草芥)와 같이 버릴 수 있는 ‘명예를 가진 전사의 피’가 흐르고 있는가?

https://www.skyedaily.com/news/news_view.html?ID=159413

조회 9

[중앙시평] 과학기술기본계획, ‘기업가형 국가’ 혁신모델로


윤 정부 과학기술 5개년 로드맵
역대 계획이 실패한 원인 살펴서
선도형 R&D로의 전환 해결해야
모험·도전의 기업가정신 키워야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80326#home

조회 18

[황근의 언론 톺아보기] 언론 정상화를 위한 강력한 동력원


새 정부 최우선 과제는 훼손된 권력 기관 정상화

법원·검찰·경찰·언론이 제대로 권력층을 감시해야

문 정부 말기 공영방송 ‘알박기’ 인사 방치는 곤란

https://www.skyedaily.com/news/news_view.html?ID=159112

조회 19

美-中, 샹그릴라서 대만 두고 '격전'…美, 中 견제 본격 시동?


박 연구위원은 "앞으로도 미국은 계속 중국을 압박할 것"이라며 "과거 냉전시대 하나의 연방이던 소련을 레이건 미국 대통령이 소련붕괴 작전으로 무너뜨리려 했듯이 중국을 분열시키려 할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119/0002612131

조회 15

[미디어·경제논단] 민주노총의 촛불혁명 향연은 계속된다


마르크스 개인으로 봐도 민족·국가라는 개념이 후반기 일수록 잘 나오지 않는다. 그는 사회, 즉 작업장에서 일어난 일을 주로 다룬 것이어서, 민주노총의 원대한 꿈은 좌파 이론의 원류에도 빠져있다. 개념도 분명하지 않으면서 민주노총 촛불혁명의 향연은 계속된다. 우려스런 일이 계속 일어나는 것이다.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990907

조회 17

[투데이 窓]혁신은 문화다


우리나라에도 스티브 잡스 같은 창업가가 많이 나오게 하려면 단순한 재정투입 중심의 정책만으로는 역부족이다. 공무원이나 대기업 총수보다 혁신적인 기업가가 존경받을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 새로운 도전을 장려하는 문화가 먼저 자리잡아야 한다. 혁신은 문화다. 

https://news.v.daum.net/v/20220530033007698

조회 16

[매경이코노미스트] 신(新)공급중시 경제학


새 정부 경제철학 담을 말 뭔가
규제 완화 내걸었단 점에서
레이거노믹스와 비슷하지만
감세에 신중한 것은 차별점
新공급중시 경제학은 어떤가

https://www.mk.co.kr/opinion/contributors/view/2022/06/504016/

조회 9

강성진의 Deep Read- 경상·재정수지 이상 흐름


서비스산업 혁신 부재로 경상수지 적자 전환… 文정부,무분별한 돈 쏟아붓기로 4년 연속 재정적자
선진국형 경제로 가는 최대 장애물은 정치권… 구조개혁·재정 건전성 확보 위한 철학·의식 전환 절실  

https://n.news.naver.com/article/021/0002517558?sid=100

조회 5

前 부총리 및 기재부 장관들 "현 정부 구조개혁 서둘러야"


새 정부 이전 역대 경제부총리 및 기획재정부(이하 기재부) 장관들은 이번 정부에서 물가 안정에 힘쓰는 한편, 법인세 인하 정책을 적극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http://sports.hankooki.com/news/articleView.html?idxno=6799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