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We make policy in Korea


조회 2

[시론] 반도체 외교로 열릴 한미동맹 새 지평


반도체, 생산원료·수요처 확보 복잡

어느 한 국가만으로 완성하기 어려워

韓, 글로벌 공급망 핵심적 지위 굳혀

경제·안보·외교 세 마리 토끼 잡길

https://sedaily.com/NewsView/2662WX0G1R#cb 

 

조회 2

[중앙시평] 경제안보, 과학기술혁신의 실행력이 관건


과학기술혁신, 국가경쟁력의 근간
산업혁명의 동인은 기업가정신
우리도 대체불가 기술 확보하고
경제안보 위해 규제 혁신해야 

https://n.news.naver.com/article/025/0003196816  

조회 6

[세계와우리] IPEF 참여, 확실한 국익으로 만들려면


 바이든표 공급망 협의체 곧 출범
對中 견제… 새 경제질서 마중물
내일 한·미 정상회담서 참여 발표
韓, 셈법 복잡… 전략·비전 고민을 

https://n.news.naver.com/article/022/0003697403

조회 10

[박진기의 한반도 테라포밍] 달의 신 ‘루나’의 몰락과 진실


좌파정치그룹에 의한 망가진 법치주의 복원 시급해

권력형 지능범죄 수사 강화하여 정의로운 국가 건설

이민자 사상검증 강화로 공정선거 문란행위 차단해야

 https://m.skyedaily.com/news_view.html?ID=157500

조회 8

[정병석 칼럼] 윤석열의 `자유`, 배려·통합이 필요하다


 새 정부의 출범과 함께 우리는 자유의 가치를 복원하는 새로운 시대에 들어섰다. 윤 대통령이 취임사에서 자유시민이 되기 위해서 일정한 수준의 경제적 기초나 공정한 교육과 문화적 접근기회를 보장하자고 피력했는데 어떻게 구현해 나갈지는 사회에서 공론화하고 실천해 나가야 할 과제라고 생각한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29/0002734912

조회 11

[송의달 에디터의 Special Report] 베이비부머와 2030 ‘윈·윈 구조’ 만들면…한국 경제 되살아난다


“베이비부머와 2030 세대가 결합하면 중심축인 40~55세 세대가 은퇴 후 걱정을 떨쳐 강력해진다. 베이비부머가 조만간 완전 퇴장하기 전에 국가적 차원에서 공론화하고 정책을 새롭게 짜야 한다.” 

https://www.chosun.com/opinion/column/2022/05/12/H64I4256GFGADANZ2YLUOJNDXQ/?utm_source=naver&utm_medium=referral&utm_campaign=naver-news

조회 6

[법조광장] 국회의 인사청문회는 과연 헌법에 합치하는가?


대통령이 헌법에도 없는 국회의 장관 인사청문회가 두려워서 인사를 제때제때 하지 못하고 강호의 유능한 고수들이 공직을 사양한다면 필시 국가경쟁력은 약화될 수밖에 없다.
현행 국회의 장관 인사청문회는 헌법에 합치하지 않는다.
https://www.lawtimes.co.kr/Legal-Opinion/Legal-Opinion-View?serial=178585

조회 9

[미디어·경제논단] 586 운동권 진보는 판을 다시 짜야


처음부터 잘못 들어간 586 운동권 세력이 국가주의는 정체성을 잃고 방황하게 생겼다. 586 운동권 진보는 판을 다시 짜야할 시점이다.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981245

조회 3

[오피니언] 경제안보, 국민 공감대도 중요하다


이제는 글로벌 경제안보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국가적 대응 체제를 구축하는 일이 매우 시급하다. 더 중요한 것은, 현재의 글로벌 공급망 훼손으로 기업이나 경제가 볼 수 있는 손실에 대한 국가적 차원의 정책 대응도 병행돼야 한다. 이를 통해 새로운 전략에 대해 국민이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어야 한다.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22051601073111000001


 

조회 7

[尹정부에 바란다] <1> 유일호 전 경제부총리 "기업·노동, 이분법적 대립 구도 아냐"


유 전 총리는 이날 본지와 인터뷰하면서 '규제 완화나 기업 활성화 목소리가 큰 상황에서 노동시장과 불균형이 좀 우려되지 않냐'는 질문에 "이제 원론적으로 규제 완화가 필요한 것이고 노동 정책에 있어서도 여러 가지 개혁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https://www.ajunews.com/view/20220511123105078